광고
배너

정의당

'해투3-사우나 리턴즈' 손현주, “송중기-보아-장혁 등과 술 모임. 이름은 ‘낯가림’”

김병화 | 기사입력 2017/03/16 [14:14]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해피투게더’ 15주년 특집 2사우나 리턴즈에 출연한 배우 손현주가 예능계로 바람직한 외도를 감행한다.

 

15주년 특집 레전드 리턴즈를 통해 뜨거운 호평 속에 올해 최고 시청률을 기록하며 화제를 불러모으고 있는 KBS 2TV ‘해피투게더3’(이하 해투’)16일 방송은 해투’ 15주년 특집 3부작의 두 번째 타자인 사우나 리턴즈편으로 꾸며진다. 이날 방송에서는 손현주-김상호-헬로비너스 나라-이수근-김희철-존박이 출연해 불가마보다 화끈한 입담을 자랑하며 사우나 토크의 묘미를 재확인시킬 예정.

 

최근 진행된 녹화에서 손현주는 스크린과 브라운관을 오가며 선보이는 카리스마와는 달리 실제로는 수줍은 성격의 소유자임을 주장해 이목을 집중시켰다. 손현주는 술 모임 이름도 낯가림이라면서 송중기, 샤이니 민호, 보아, 장혁, 유해진, 마동석, 고창석 등이 멤버들인데 모여서 본격적으로 입을 떼기까지 20~30분이 걸린다고 밝혀 입이 떡 벌어지게 만들었다,

 

그러나 낯가림을 주장한 손현주는 격한 언행불일치로 웃음을 자아냈다. 뜬금없이 존박을 향해 저 사람이 미국에 있던 사람이라며 자신만만하게 자신의 정보력을 뽐내더니, 급기야 나라를 바라보며 누구인지 안다. 헬로비너스의 박은주씨 아니냐며 천연덕스럽게 가짜뉴스를 퍼뜨리며 맥락없는 토크 스타일을 선보인 것. 이에 유재석은 이 형 오늘 다중이형이다. 모임 이름을 낯가림이 아니라 허언증으로 바꿔라라고 맹공을 퍼부어 현장을 웃음바다로 만들었다는 후문.

 

그런가 하면 이날 손현주는 아무도 시키지 않은 코믹 댄스를 자청하는 등 어디로 튈지 모르는 엉뚱한 매력을 뽐내며, ‘낯가림이라고는 눈을 씻고 봐도 찾을 수 없는 발군의 활약을 펼쳤다는 전언이다. 이에 손현주의 언행불일치가 역대급 재미를 선사할 해투’ 15주년 특집 2사우나 리턴즈에 기대감이 증폭된다.

 

해투제작진은 손현주 씨가 그야말로 하얗게 불태우고 돌아가셨다. 손현주의 재발견이 될 것이라고 전한 뒤 사실 사전인터뷰 당시 예능 울렁증이라고 주장한 게스트들이 많았다. 그러나 사우나가 주는 편안한 분위기 때문인지 손현주 씨를 비롯한 모든 게스트들이 자신의 예능감을 유감없이 발휘할 수 있었던 것 같다. 덕분에 현장에서는 웃음이 끊일 틈이 없었다. ‘프렌즈 리턴즈편을 능가하는 재미를 기대하셔도 좋다고 밝혀 기대를 고조시켰다.

 

함께하면 더 행복한 목요일 밤 KBS 2TV ‘해피투게더3’는 오늘(16) 1110분에 방송된다.

 

사진제공 | KBS 2TV ‘해피투게더3’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코리아불교인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