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BBK 가짜편지 조작한 홍준표 대선조작으로 처벌받아야”
김경준 “BBK 가짜편지 사건은 한나라당과 검찰이 증거 조작과 그 범죄(기획입국)를 민주당에 뒤집어씌운 사건”
 
서울의소리 기사입력  2017/06/28 [12:37] ⓒ 코리아불교인뉴스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배너
이명박이 주범격인 BBK 주가조작 사기사건으로 10여년간 옥살하다 석방된 이후 요 며칠사이 이명박은 물른 박근혜 측 연류까지 트위터를 통해 폭로전을 벌리고 있는 김경준이 BBK 가짜 편지를 조작한 홍준표도 대선조작으로 처벌받아야 한다고 주장하고 나섰다.
 
BBK 사건 폭로를 이어가고 있는 김경준 씨는 국민의당 증거 조작’ 사건 등을 언급하며 “대선 조작이 계속 이어지는 이유는 BBK 가짜 편지를 조작해도 처벌은커녕 홍준표처럼 당 대표가 될 수 있음이 입증됐기 때문”이라고 주장했다.


김경준 씨는 28일 트위터에 “대선 조작 사건들은 모두 철저히 수사되어 홍준표 등이 처벌되어야 한다”며 이같이 적었다.

특히 이날 김경준 씨는 MB 대선캠프 상임특보였던 김병진 씨의 항소이유서를 공개하기도 했다.


그러면서 “MB의 동서 신기옥이 BBK 가짜 편지에 대한 허위 기자회견을 지시했고, 양승덕 및 신명(편지 조작자들)에게 조작에 대한 대가를 약속했다”고 주장했다.


김씨는 또 다른 글에서 “BBK 가짜 편지 사건에서 한나라당과 검찰은 증거 조작은 물론, 그 범죄(기획입국)를 오히려 민주당(에) 뒤집어씌운 사건”이라며 “즉 그 전례가 없는 악의적인 정치 공작임으로, 철저히 수사되어야 한다”고 강조했다.
 
한편 홍준표는 지난 대선때 부산 유세에서 “이명박 BBK 사건 내 아니면 아무도 못막는다. 막아줘서 대통령이 되었는데 세번이나 법무부장관 시켜준다 하였으나 안시켜줬다"며 자신의 범죄행위를 실토한 바가 있다. 
 
당시 문재인 후보 측은 “홍준표는 2012년 BBK 사건과 관련해 ‘가짜 편지’를 흔들면서 ‘김경준 기획입국설’로 민주당을 공격했지만, 모두 허위로 밝혀졌다”면서 “당시 홍준표가 흔든 ‘가짜 편지’ 사건은 지금이라도 진상이 규명돼야 한다”고 언급했다.

원본 기사 보기:서울의소리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코리아불교인뉴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목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