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배너

대전/충청

세종시 아름동, 코로나19 관련 취약계층 건강모니터링 강화

- 건강체크·감염병 예방수칙 등 안내…말벗 서비스도 제공 -

김정화 | 기사입력 2020/03/17 [16:33]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세종특별자치시 아름동(동장 여상수)이 코로나19 지역사회 확산 방지 및 대응을 위해 취약계층에 대한 모니터링을 강화한다.

 

모니터링은 취약계층에 대한 복지 안전망을 강화하기 위해 실시되는 것으로, 취약계층 및 만65세 이상 1인가구를 대상으로 실시된다.

 

아름동은 이번 모니터링을 통해 감염병 예방수칙 및 마스크 착용 등을 안내하고, 취약계층의 건강상태를 확인해 필요 시 검사 지원 등 맞춤형 서비스를 제공할 방침이다.

 

이외에도 최근 코로나19 확산에 따라 경로당 운영 중단 및 외부활동 자제로 우울감을 느끼는 노인인구가 많다는 판단에 따라 전화 말벗서비스를 제공하기로 했다.

 

여상수 아름동장은 “코로나19 확산으로 취약계층에 대한 돌봄 공백이 발생하지 않도록 최선을 다하겠다”며 “주민들 또한 예방수칙을 준수하고 개인위생 관리에 적극 동참해주길 바란다”고 말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코리아불교인뉴스